일본의 2018년 11월 경상수지 흑자 40% 큰폭 감소

일본 재무성은 11일 2018년 11월 경상수지 흑자가 7572억엔이라고 발표했다. 하지만 고유가로 인해 원유와 액화천연가스, 석유제품의 수입가격이 올라 무역수지가 적자로 돌아서며 전년 동월 대비 경상수지 흑자폭은 43.5% 감소했다. 무역수지 적자(5591억엔)는 2개월 연속 계속되고 있다. 수출액은 1.9% 증가한 6조 9180억엔, 수입액은 13.5% 증가한 7조 4772억엔이다. 물건 및 서비스의 해외 거래 및 투자 수익을 나타내는 경상수지는 53개월 연속으로 흑자를 기록하고 … 일본의 2018년 11월 경상수지 흑자 40% 큰폭 감소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