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암환자 역대 최다 86만명! 대장암, 위암, 폐암 순

일본 국립암연구센터 1024x419 일본 암환자 역대 최다 86만명! 대장암, 위암, 폐암 순

14일 일본 국립암연구센터는 2014년 암 진단을 받은 암환자 수가 역대 최다인 86만 7408명이라고 발표했다.

전년 추계 보다 약 5000명 증가한 수치이며, 부위별로는 대장암이 위암을 앞서며 2년 만에 가장 많았다. 일본인에게 많은 위암은 2년 연속 줄었는데, 위생상태 개선으로 원인균인 헬리코박터 필로리균 보유자가 감소했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과거의 암환자 수는 도도부현별로 등록된 암환자 데이터로 추정했지만, 이번에는 정확성이 높아져 실제 숫자를 발표했다.

암환자수 일본 암환자 역대 최다 86만명! 대장암, 위암, 폐암 순

신규 암환자 수는 남성 50만 1527명, 여성 36만 5881명이었다.
남성은 위, 폐, 대장, 전립선, 간암 환자가 전체의 68.0%, 여성은 유방, 대장, 위, 폐, 자궁암 환자가 64.1%를 차지했다.

최근에 남성은 전립선암과 대장암, 여성은 유방암과 대장암 증가가 눈에 띈다. 노인인구의 증가로 2018년 암환자 수는 101만 3600명으로 예측된다.

세균이나 바이러스 감염이 원인인 위장과 간암은 감소 추세에 있지만 대장암은 증가하고 있어 생활습관의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인구 10만명당 암환자수 (발병률)는 354.6명 (남성: 429.4명, 여성: 300.7명)이었다.
도도부현별로 보면 가장 많은 도야마현과 가장 적은 지바현은 140여명의 차이가 있었다. 그러나 데이터의 정확성과 검진 시설에 따라 좌우되기 때문에 발병률이 높은 지역의 주민이 암에 걸리기 쉽다고 말할 수는 없다.

2016년 사망자도 발표했는데, 37만 2986명 (남성: 21만 9785명, 여성: 15만 3201명)으로 역대 최다였다. 부위 별로는 폐암, 대장암, 위암, 췌장암, 간암 순으로 많았다.

일본국립암센터 암정보서비스

일본 국립암센터, 암환자 3년 생존율 71%

글쓴이

logo 150x150 일본 암환자 역대 최다 86만명! 대장암, 위암, 폐암 순
김타쿠닷컴반응형 업체홈페이지제작 및 리뉴얼
최소 비용으로 최대의 홍보효과! 워드프레스 반응형 웹디자인 회사홈페이지제작.
영어, 일본어 다국어 웹사이트제작 및 해외 웹마케팅 서포트.
심플하고 유연한 레이아웃으로 대외적인 기업 이미지 개선.
모바일에 최적화된 웹사이트 리뉴얼로 검색결과 상위 노출 및 방문자 증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