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정부 무료 배포 임신부용 천 마스크 불량품 많아 배포 중지

천마스크 일본정부 무료 배포 임신부용 천 마스크 불량품 많아 배포 중지

일본 후생성은 18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 급증에 따른 마스크 품귀 대책으로 배포한 임신부용 천 마스크에서 오염물질이 부착된 불량품이 다수 발견되었다고 발표했다.

임신부를 위한 천 마스크는 전 가구를 대상으로 배포하기에 앞서 4월 14일부터 전국의 시정촌(市町村)에 50만장이 우선 배송되었다.

하지만 17일 저녁까지 80개 시정촌에서 이물질과 머리카락, 먼지가 묻어 있는 마스크 총 1901장이 신고되었다.

21일 오전까지 143개 지역에서 7870장의 불량품이 신고되어 후생성은 마스크 배포를 일시 중단하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초중학교와 특별지원학교에 배포하는 마스크에도 벌레 등이 발견되어 배포를 중단했다.

후생노동성은 천 마스크 생산업체는 공개하지 않고 여러 공장에서 생산되고 있다며 제조업체에 재발 방지책을 요구하는 동시에 불량품은 새 것으로 교환해주겠다고 했었다.

17일부터 전국 모든 가구에 배포하는 천마스크 2장도 일본업체가 해외에서 생산한 것이며 배송 전에 육안으로 오염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고 했다.

일본정부의 무료 배포 천 마스크 너무 작다는 불만에 성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