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스전투기 F-35 일본 자위대에 첫배치

F 35 Lightning II 1024x575 스텔스전투기 F 35 일본 자위대에 첫배치

일본 항공자위대가 도입하는 차세대 주력 전투기 F-35 Lightning II 42대 중 1대가 1월말 아오모리현 미사와(三沢)기지에 첫 배치된다. 장기적으로 F35에는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탑재할 계획인데, 평화헌법에 기초한 일본의 국방기본정책인 전수방위(専守防衛) 개념과 배치될 수 있어 논란이 되고 있다.

F35는 9개국이 공동개발한 5세대 전투기로 스피드와 민첩성, 통합작전 능력, 레이더에 포착되지 않는 스텔스 성능이 한층 강화되었다.

대당 가격은 150억엔 정도이며, 현재 계획은 1월에 1대 외에 내년도 중에 9대가 미사와 기지에 추가 배치된다.

jsm MISSILE 1024x503 스텔스전투기 F 35 일본 자위대에 첫배치

일본 방위상은 작년 12월 8일 기자회견에서 F35 전투기에 사거리 500km의 노르웨이산 JSM(Joint Strike Missile)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탑재할 계획임을 밝힌 바 있다.

장거리 순항미사일은 적 기지 공격이 가능한 무기이기 때문에 앞으로 운용에 따라서는 전수방위 위배 논란에 휩싸일 가능성이 있는데 일본 방위성은 공격용이 아니라고만 하고 있다.

최신 스텔스전투기 F-35영상

F-35 Lightning II 스텔스전투기 10만 시간이 넘는 테스트 비행을 마치고 실전배치

Almost Ready for War: F-35 Joint Strike Fighter Has Flown 100,000 Hours

F-35 Lightning II 태평양에서 기동작전
지구상의 모든 곳에서 F-35 이착륙이 가능하도록 개조된 강습상륙함 본험 리처드 (Bonhomme Richard: LHD-6)에서 작전수행 훈련

일본 장거리 순항미사일 도입! 전수방위에 반하지 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