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는 미치광이! 북한 김정은의 성명 전문 [한영일 버전]

김정은 성명 트럼프는 미치광이! 북한 김정은의 성명 전문 [한영일 버전]

트럼프 트윗, 김정은이야말로 미치광이! 김정은의 성명 전문 한국어 영어 일본어 버전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 자신을 “늙다리 미치광이”라고 부르며 사상 최고의 초강경 대응조치를 하겠다고 한 북한 김정은 조선노동당 위원장이야 말로 “미치광이(madman)가 분명하다”고 응수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북한의 김정은은 자기 인민들을 굶주리게 하고 죽이는 일을 개의치 않는 분명한 미치광이”라며 “그는 전례 없는 시험대에 오르게 될 것”이라며 경고했다.

노동신문 등 북한 매체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이날 국무위원회 위원장 명의로 는 처음으로 성명을 발표했다.

donald trump kim jong un composite full 169 1024x576 트럼프는 미치광이! 북한 김정은의 성명 전문 [한영일 버전]

북한 정권수립 사상 최초로 개인 명의 성명 발표!
김정은의 성명 전문

(평양 9월 22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시며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군대의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미합중국대통령의 유엔총회 연설과 관련하여 성명을 발표하시였다.

우리 당과 국가, 군대의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주체106(2017)년 9월 21일 당중앙위원회청사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성명을 발표하시였다.

노동신문 김정은 성명 트럼프는 미치광이! 북한 김정은의 성명 전문 [한영일 버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성명]

최근 조선반도정세가 전례없이 격화되고 각일각 일촉즉발의 위기상태로 치닫고 있는 심각한 상황에서 유엔무대에 처음으로 나선 미국집권자의 연설내용은 세계적인 관심사가 아닐 수 없다.

어느 정도 짐작은 하였지만 나는 그래도 세계최대의 공식 외교무대인 것만큼 미국대통령이라는 자가 이전처럼 자기 사무실에서 즉흥적으로 아무 말이나 망탕 내뱉든 것과는 다소 구별되는 틀에 박힌 준비된 발언이나 할 것으로 예상하였다.

그러나 미국집권자는 정세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나름대로 설득력있는 발언은 고사하고 우리 국가의 ≪완전파괴≫라는 력대 그 어느 미국대통령에게서도 들어볼 수 없었던 전대미문의 무지막지한 미치광이 나발을 불어댔다.

겁먹은 개가 더 요란스레 짖어대는 법이다.

트럼프에게 권고하건대 세상을 향해 말을 할 때에는 해당한 어휘를 신중하게 선택하여 상대를 보아가며 가려서 하여야 한다.

우리의 정권을 교체하거나 제도를 전복하겠다는 위협의 테두리에서 벗어나 한 주권국가를 완전히 괴멸시키겠다는 반인륜적인 의지를 유엔무대에서 공공연히 떠벌이는 미국대통령의 정신병적인 광태는 정상사람마저 사리분별과 침착성을 잃게 한다.

오늘 나는 미국대통령선거당시 트럼프를 두고 ≪정치문외한≫, ≪정치이단아≫ 이라고 조롱하던 말을 다시 상기하게 된다.

대통령으로 올라앉아 세계의 모든 나라들을 위협공갈하며 세상을 여느 때 없이 소란하게 만들고 있는 트럼프는 한 나라의 무력을 틀어쥔 최고통수권자로서 부적격하며 그는 분명 정치인이 아니라 불장난을 즐기는 불망나니, 깡패임이 틀림없다.

숨김없는 의사표명으로 미국의 선택 안에 대하여 설명해준 미국집권자의 발언은 나를 놀래우거나 멈춰 세운 것이 아니라 내가 선택한 길이 옳았으며 끝까지 가야 할 길임을 확증해주었다.

트럼프가 세계의 면전에서 나와 국가의 존재자체를 부정하고 모욕하며 우리 공화국을 없애겠다는 력대 가장 포악한 선전포고를 해온 이상 우리도 그에 상응한 사상최고의 초강경대응조치단행을 심중히 고려할 것이다.
정부, 800만 달러 규모 ‘대북 인도적 지원’ 여부 오늘 결정

말귀를 알아듣지 못하고 제할 소리만 하는 늙다리에게는 행동으로 보여주는 것이 최선이다.

나는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을 대표하는 사람으로서 우리 국가와 인민의 존엄과 명예 그리고 나 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우리 공화국의 절멸을 줴친 미국 통수권자의 망발에 대한 대가를 반드시 받아낼 것이다.

이것은 트럼프가 즐기는 수사학적 표현이 아니다.

나는 트럼프가 우리의 어떤 정도의 반발까지 예상하고 그런 괴이한 말을 내뱉었을 것인가를 심고하고 있다.

트럼프가 그 무엇을 생각했든 간에 그 이상의 결과를 보게 될 것이다.

미국의 늙다리미치광이를 반드시, 반드시 불로 다스릴 것이다.

주체106(2017)년 9월 21일

김정은

트럼프의 북한 파괴 발언에 김정은 성명 발표! 초강경대응조치 천명

김정은의 성명 영어 버전

Full Text of Kim Jong-un’s Response to President Trump

The speech made by the U.S. president in his maiden address on the U.N. arena in the prevailing serious circumstances, in which th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has been rendered tense as never before and is inching closer to a touch-and-go state, is arousing worldwide concern.

Shaping the general idea of what he would say, I expected he would make stereotyped, prepared remarks a little different from what he used to utter in his office on the spur of the moment as he had to speak on the world’s biggest official diplomatic stage.

But, far from making remarks of any persuasive power that can be viewed to be helpful to defusing tension, he made unprecedented rude nonsense one has never heard from any of his predecessors.

A frightened dog barks louder.

I’d like to advise Trump to exercise prudence in selecting words and to be considerate of whom he speaks to when making a speech in front of the world.

The mentally deranged behavior of the U.S. president openly expressing on the U.N. arena the unethical will to “totally destroy” a sovereign state, beyond the boundary of threats of regime change or overturn of social system, makes even those with normal thinking faculty think about discretion and composure.

His remarks remind me of such words as “political layman” and “political heretic” which were in vogue in reference to Trump during his presidential election campaign.

After taking office Trump has rendered the world restless through threats and blackmail against all countries in the world. He is unfit to hold the prerogative of supreme command of a country, and he is surely a rogue and a gangster fond of playing with fire, rather than a politician.

His remarks which described the U.S. option through straightforward expression of his will have convinced me, rather than frightening or stopping me, that the path I chose is correct and that it is the one I have to follow to the last.

Now that Trump has denied the existence of and insulted me and my country in front of the eyes of the world and made the most ferocious declaration of a war in history that he would destroy the D.P.R.K.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we will consider with seriousness exercising of a corresponding, highest level of hard-line countermeasure in history.

Action is the best option in treating the dotard who, hard of hearing, is uttering only what he wants to say.

As a man representing the D.P.R.K. and on behalf of the dignity and honor of my state and people and on my own, I will make the man holding the prerogative of the supreme command in the U.S. pay dearly for his speech calling for totally destroying the D.P.R.K.

This is not a rhetorical expression loved by Trump.

I am now thinking hard about what response he could have expected when he allowed such eccentric words to trip off his tongue.

Whatever Trump might have expected, he will face results beyond his expectation.

I will surely and definitely tame the mentally deranged U.S. dotard with fire.

김정은의 성명 일본어 버전

朝鮮民主主義人民共和国国務委員会委員長の声明

最近、朝鮮半島情勢が前例になく激化し、刻一刻、一触即発の危機状態に陥っている深刻な状況で、国連の舞台に初めて行った米国執権者の演説内容は世界的な関心事であると言わざるを得ない。

ある程度推測したものの、私は、それでも世界最大の公式の外交舞台であるだけに、米国大統領なる者が以前のように自分の事務室で即興的になんでも出任せに言い放ったのとは多少区別される型にはまった準備した発言でも行うものと予想した。

しかし、米国執権者は情勢緩和に役立つそれなりに説得力のある発言どころか、わが国家の「完全破壊」という歴代のどの米国大統領も口にしなかった前代未聞の横暴非道な気違いじみた発言を行った。

怖じ気づいた犬がよりほえ立てるものである。

トランプに勧告するが、世界に向かって物を言うときは当該の語彙を慎重に選択して相手によって使い分けるべきである。

我々の政権を交代させたり、体制を転覆させるという威嚇の枠を超えて一つの主権国家を完全に壊滅させるという反人倫的な意志を国連の舞台で公言する米国大統領の精神病的な狂態は、正常な人まで事理の分別と冷静さを失わせる。

今日、私は米国大統領選挙当時、トランプについて「政治門外漢」「政治異端児」と嘲弄した言葉を再び想起することになる。

大統領になって世界の全ての国を威嚇、恐喝し、世界をかつてなく騒がせているトランプは、一国の武力を掌握した最高統帥権者としては不適格であり、彼は確かに政治家ではなく、火遊びを好むならず者、ごろつきに違いない。

あからさまな意思表明によって米国の選択肢について説明した米国執権者の発言は、私を驚かせたり立ち止まらせたのではなく、私が選択した道が正しく、あくまでも進むべき道であることを実証した。

トランプが世界の面前で私と国家の存在そのものを否定して侮辱し、わが共和国をなくすという歴代最も暴悪な宣戦布告を行った以上、我々もそれに相応する史上最高の超強硬対応措置の断行を慎重に考慮するであろう。

言葉の意味も分からず、自分の言いたいことだけを言う老いぼれには行動で示すのが最善である。

私は朝鮮民主主義人民共和国を代表する人間としてわが国家と人民の尊厳と名誉、そして私自身の全てを懸けてわが共和国の絶滅を言い放った米国統帥権者の妄言に対する代価を必ず受け取るであろう。

これはトランプが好む修辞学的表現ではない。

私は、トランプが我々のどの程度の反発を予想してそのような奇怪なことを口にしたのかを深く考えている。

トランプが何を考えたのであれ、それ以上の結果を見ることになるであろう。

米国の老いぼれ狂人を必ずや火で制するであろう。

チュチェ106(2017)年9月21日

金正恩

김정은 트럼프 헤어스타일 교환 트럼프는 미치광이! 북한 김정은의 성명 전문 [한영일 버전]

김정은과 트럼프의 헤어스타일을 바꾸어 보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