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일본 2019 왕관은 천재들 집합소 도쿄대학 의학부 여대생

miss japan 1024x695 미스일본 2019 왕관은 천재들 집합소 도쿄대학 의학부 여대생

헤이세이 시대 마지막 그랑프리의 영광은 재색겸비 예비 의사 도쿄대 여대생

일본을 대표하는 여성을 선발하는 제51회 미스재팬(ミス日本) 콘테스트 2019 최종 심사가 1월 21일 도쿄 니시신주쿠에서 열렸다. 미스일본을 일본에서는 미스닛폰으로 부른다.

올해 응모자 2354명 중에서 그랑프리 왕관을 차지한 여성은 아이치현 출신의 도쿄대학 최고 엘리트로 불리는 이과 3류(의학부)에 재학중인 와타라이 아이코(度會亜衣子, 21). 올해 신설된 미스 스포츠도 동시 수상했다.

키 ​​166cm, 특기는 프랑스어와 플루트, 취미는 수영과 미술관 순례, 장래 희망은 의사다.

좋아하는 연예인은 가수 요네즈 켄시(米津玄師)로 작년 연말 NHK홍백전에 첫 출전하여 Lemon을 부를 때는 눈물을 흘렸다고 한다. 우승 상금 100만엔은 일단 저금을 하고 신세진 분들과 맛있는 것을 먹겠다고 했다.

요네즈 켄시 Lemon 뮤직비디오

편차치 최상위인 도쿄대학 이과 3류는 토다이 리산(東大理Ⅲ)으로 부르며 1차에 합격하기 어려울 정도로 최고 수재에게만 입학이 허락되는 학부다. 대학입시 센터시험에서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받았다고…

아버지도 의사인 그녀는 그랑프리 수상 후 인터뷰에서 연예계 보다는 의학 연구에 매진하고 싶다고 밝혔다. 아직 전공을 선택할 단계는 아니지만 신경병리학에 관심이 있다고 한다.

miss japan2019 1024x767 미스일본 2019 왕관은 천재들 집합소 도쿄대학 의학부 여대생

1950년부터 시작된 미스일본 선발대회 출신의 유명인으로는 카노자매(叶姉妹)의 여동생 카노미카(叶美香), 여배우 야마모토 후지코(山本富士子)와 후지와라 노리카(藤原紀香) 등이 있다.

올해 대회의 테마는 ‘이타의 마음으로 행동하는 건강 미인(利他の心で行動する健康美人)’. 최종 심사에는 13명의 후보가 올라 기모노, 드레스, 수영복 심사에 도전했다.

일본미녀 미스재팬 미스일본 2019 왕관은 천재들 집합소 도쿄대학 의학부 여대생

준 미스일본은 도쿄 출신 아오야마학원대학 종합문화정책학부 3학년 니시오 나나미(西尾菜々美, 21), 미스일본 물의 천사와 미스일본 미스 기모노는 도쿄 출신 게이오대학 법학부 4학년 타니 모모코(谷桃子, 22), 미스일본 미도리의 여신은 도쿄 출신 댄스강사 후지모토 레이카(藤本麗華, 26), 이번에 신설된 미스일본 미스 스포츠는 그랑프리 와타라이 아이코가 수상했다.

miss japan todai 미스일본 2019 왕관은 천재들 집합소 도쿄대학 의학부 여대생

미스일본 2019의 도쿄대 여대생 2인

미스일본 바다의 날에는 엔트리넘버 7번 치바현 출신 도쿄대학 이과 3류의 1학년 다카하시 리코(高橋梨子, 20)가 선정됐다. 왕관을 차지한 와타라이의 1년 후배다.

미스재팬 2019는 도쿄대 이과3류의 재색겸비 여대생

글쓴이

%name 미스일본 2019 왕관은 천재들 집합소 도쿄대학 의학부 여대생
김타쿠닷컴핫이슈 일본뉴스 건강 미용 여행정보
최소 비용으로 최대의 홍보효과! 워드프레스 반응형 회사홈페이지제작
영어, 일본어 다국어 웹사이트제작 및 해외 웹마케팅 서포트
모바일에 자동 최적화된 웹사이트 리뉴얼로 검색결과 상위 노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