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전 성폭행범을 시효 소멸 27시간전에 체포!

성폭행범 10년전 성폭행범을 시효 소멸 27시간전에 체포!

일본드라마 같은 극적인 범인체포! 공소 시효 27시간 전에 강간 용의자를…

13일 밤 일본경찰은 사이타마현 가와구치시에서 10년전 당시 10대 소녀를 성폭행한 37세 노자와 토오루(野澤徹) 용의자를 시효 소멸 27시간전에 체포했다.

이 남성은 기억에 없다며 범행을 부인하고 있다.

성폭행범체포 10년전 성폭행범을 시효 소멸 27시간전에 체포!

회사 임원인 이 남성은 10년 전인 2008년 6월 14일 새벽에 가와구치시의 주택가에서 당시 10대 여성에게 “소리 치면 찌르겠다”고 협박한 뒤 공원에서 성폭행한 혐의다.

이 사건은 15일 오전 0시에 시효가 소멸되는데, 경찰은 현장에 남겨진 유류물 분석으로 이 남성이 범행에 관여한 혐의가 있다며 지명수배를 내린 상태였다.

경찰은 13일 밤 카와구치 시내의 친구집에 있는 용의자를 찾아내 시효 소멸 약 27시간 전인 오후 8시경에 체포했다. 이 용의자는 “기억에 없다”며 계속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일본경찰, 성폭행 용의자 극적인 체포

글쓴이

logo 150x150 10년전 성폭행범을 시효 소멸 27시간전에 체포!
김타쿠닷컴핫이슈 일본뉴스 건강 미용 여행정보
최소 비용으로 최대의 홍보효과! 워드프레스 반응형 회사홈페이지제작
영어, 일본어 다국어 웹사이트제작 및 해외 웹마케팅 서포트
모바일에 자동 최적화된 웹사이트 리뉴얼로 검색결과 상위 노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