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서울 취항 일본항공의 저가항공사 ZIPAIR Tokyo 기체 내부 공개

ZIPAIR TOKYO 7월 서울 취항 일본항공의 저가항공사 ZIPAIR Tokyo 기체 내부 공개

일본항공(JAL) 산하의 저가항공사(LCC) 집에어 도쿄(ZIPAIR Tokyo)가 항공기 객실을 언론에 공개했다.

도쿄올림픽 개최전인 2020년 5월 도쿄와 방콕 구간에 신규 취항하는 1호기(JA822J)는 보잉 787-8 기종이다.

좌석은 2개의 등급이 있으며 앞쪽의 비지니스 클래스 18석은 180도 기울어지는 풀플랫(ZIP Full-Flat)이며, 일반석은 272석(3-3-3배열, 후방 일부 2-3-2 배열)으로 합계 290석을 배치한다.

시트 모니터는 없앴지만 일반석에도 태블릿 홀더와 유니버셜 AC전원, USB충전기를 설치했다. 전체 좌석은 일본항공의 동일 기종에 비해 약 1.5배 늘었으며 전후 간격과 좌석 폭은 일반 항공사와 동일하다.

2호기(JA825J)도 일본항공에서 리스하여 운항하는데 현재 중국 푸젠성 남부 샤먼(厦門)에서 리뉴얼 작업중이며 내년 1월에 일본에 도착하면 비행훈련을 실시 예정이다. 두대의 항공기는 JAL에서 7~8년 정도 운항한 것이다.

ZIPAIR Tokyo는 일본항공이 100% 출자한 자회사로 2020년 5월 도쿄(나리타) – 방콕(수완나품) 노선, 7월에 도쿄(나리타) – 서울(인천) 노선에 취항한다.

ZIPAIR 기체 디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