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들의 체감경기 3개월만에 악화

경기에 선제적으로 반응하는 체감경기 위축 일본 내각부가 11일 2018년 12월 경기워치 조사에서 시민들의 체감경기를 나타내는 체감경기지수(現状判断指数, 계절조정치)가 3.0% 하락하며 48.0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3개월 만에 악화되었다. 4.0% 하락한 2018년 1월 이후 가장 큰폭으로 체감경기가 나빠졌다. 서일본 등 예년보다 날씨가 따뜻한 지역에서는 겨울용 의류 판매가 부진했고 전반적인 내수 위축이 심화되었다. 또한 미·중 무역전쟁의 장기화에 따른 대외적 경제 여건의 … 일본인들의 체감경기 3개월만에 악화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