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가상화폐 해킹 1년전부터 서버에 수상한 해외접속

일본 쓰쿠바(筑波) 대학 ‘암호·정보보안연구실(面研究室)‘의 오모테 카즈마사(面和成) 부교수팀이 대형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체크 해킹으로 암호화폐 넴(NEM) 580억엔(약 5700억원)이 도난당한 사건에 대해 인터넷접속 상황을 조사했다. 그 결과, 1년 전부터 이 암호화폐를 취급하는 불특정 다수의 PC를 대상으로 해외에서 의심스러운 접속이 반복적으로 일어났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해커가 공격 대상을 물색하며 해킹을 준비했을 가능성이 있다며 좀더 자세한 분석이 필요하다고 했다. NEM 거래는 … 일본 가상화폐 해킹 1년전부터 서버에 수상한 해외접속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