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여름 복날은 장어 먹는날! 원기충전 무더위 극복

장어맛집 1024x576 일본의 여름 복날은 장어 먹는날! 원기충전 무더위 극복

여름 무더위 극복! 일본의 도요노우시노히는 장어(우나기) 먹는 날

오늘 25일은 일본의 복날로 장어를 먹는 도요노우시노히(土用の丑の日)다. 장어는 최근 몇 년간 치어가 격감하여 가격이 상승하여 먹기가 부담스러워졌다. 하지만 올해는 치어가 초기에 안정적으로 잡혀 지난해보다 40% 정도 저렴하게 거래되고 있다.

아주 무더운 가운데 100여명의 손님이 장사진을 이루고 있다. 올해는이 가게는 장어 가격을 인하하여 손님들로 문전성시다.

장어를 사러 온 손님 : “가격은 작년에 비하면 저렴다. (맛이) 변하지 않고 매우 맛있다” “요즘 우리 남편이 식욕이 없어서.. 오늘 복날 이기도 하고 갑자기 먹고 싶다고 해서”

일본 복날은 장어 먹고 더위 극복

일본 장어 맛집 1 1024x778 일본의 여름 복날은 장어 먹는날! 원기충전 무더위 극복

흉어 탓에 장어 가격이 올라 먹기 부담스럽다는 목소리가 많은데, 이 가게(야츠메야 니시무라 八ッ目や にしむら)는 장어 구이 가격을 지난 해에 비해 200엔 인하하여 재작년 가격으로 되돌렸다.

올해는 드물게 8월에 두번의 복날이 있고 더위도 계속 될 것으로 보여 장어의 수요는 점점 늘어 날 것으로 보인다. 다음 복날은 8월 6일 일요일이다.

unagi 일본의 여름 복날은 장어 먹는날! 원기충전 무더위 극복

도요노우시노히에 대하여

도요노우시노히(土用の丑の日)는 여름 뿐만이 아니고 사계절 있다.

여름의 도요노우시노히(土用の丑の日)에 해당하는 도요우(土用)는 입추 18일전의 기간이다. 우리말로는 토왕() 이라고 한다.
입추 전의 여름 토왕 기간중에 소의 날(丑の日)에 해당 되는 것이 도요노우시노히(土用の丑の日)다.

올해 입추가 8월 7일 이므로 도요우(土用)는 7월 19일 부터 8월 6일 까지이다. 이 기간 중에 십이지의 하나인 소의 날(丑の日)에 해당하는 날이 올해는 7월 25일과 8월 6일이다. 그래서 올해는 두번이다.

도요우(土用): 토왕()(입하·입추·입동·입춘 전의 18~19일간; 흔히, 여름 토왕인 삼복 무렵)

왜 이 날 장어(우나기)를 먹게 됐을까?

여러 설이 있는데 가장 유명한 것은..

에도시대 우나기 가게 장사가 안되어 당시 발명가인 히라가 겐나이(平賀源内)에게 조언을 구했더니 가게 앞에 오늘은 우시노히(本日丑の日) 종이를 붙이라고 했다. 그랬더니 가게가 대박이 났다.
우시노히에 우로 시작되므로 음식을 먹으면 더위를 안먹고 여름을 잘 날 수 있다는 풍습이 당시에 있었다고 한다.

또 하나의 설은 우나기는 겨울이 제철인데 여름엔 잘 안팔렸다.
그래서 우나기 판촉을 위해 여름철에 우나기 먹는 풍습을 만들었다고 하는 설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