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벤처기업 미니로켓 발사! 우주 비즈니스 전개

일본 민간기업 우주로켓발사 1024x569 일본 벤처기업 미니로켓 발사! 우주 비즈니스 전개

일본 벤처기업의 미니로켓 발사실험! 민간기업의 우주개발 사업 활발히 진행중…

구글 출자기업은 약4천개의 위성통신 발사계획 발표
아마존 CEO가 만든 회사는 로켓 재활용 기술개발에 박차

7월 29일 오후 홋카이도의 벤처기업이 단독으로 개발한 길이 10m의 미니로켓 MOMO(모모)를 홋카이도 타이키쵸(大樹町)에서 발사할 예정이다.

성공하면 일본에서 민간기업이 발사한 최초의 우주로켓이 되며, 향후 초소형 위성을 이용한 우주 비즈니스가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일본 민간기업 우주로켓 개발 300x167 일본 벤처기업 미니로켓 발사! 우주 비즈니스 전개이 로켓은 홋카이도의 벤처기업 ‘인터스텔라 테크놀러지(Interstellar Technologies Inc.)’가 개발 및 제조한 로켓으로 길이 10m, 에탄올 연료로 고도 100km 이상의 우주에 도달시키는 것이 목표다. 이 회사는 고도 6㎞ 부근까지는 발사에 성공했다.

2013년에 설립된 이 회사의 사원은 20대를 중심으로 항공우주공학을 전공한 14명이다. 목표는 국책사업인 로켓분야에서 가격파괴를 일으키는 것이다.

지금까지 로켓개발에는 특별히 제작된 부품을 사용했으나 이 회사는 시중에서 판매되는 일반 부품을 사용한다. 엔진 부품도 자사 공장에서 금속재료를 가공하여 비용을 절감하고 있다.

발사비용도 JAXA(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의 H2A가 약 1000억원, 엡실론 로켓이 500억원 정도 드는데 MOMO는 약 5억 정도에 발사가 가능하다.

우주로켓 발사비용 일본 벤처기업 미니로켓 발사! 우주 비즈니스 전개

이번 발사 계획은 홋카이도 타이키쵸의 해안 근처의 발사장에서 태평양을 향해 발사하여 우주 공간에 진입시킨 후 50km 해상에 낙하시키는 것이다.

우주에 도달 후 낙하할 때까지 4분간의 무중력 상태가 유지되는데 이것을 이용한 다양한 실험 기회를 기업과 연구기관에 제공하는 비즈니스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우주로켓 개발은 지금까지 JAXA가 주도해 왔다. 민간기업이 단독으로 로켓을 발사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발사에 성공하면 민간기업 최초의 우주로켓으로 기록된다.

초소형 위성을 통해 지상의 모습을 촬영하여 비즈니스에 활용하는 우주사업이 미국을 중심으로 확대되고 있어 일본내에서도 시장 확대가 기대된다.

하지만 오늘 오후에 발사 예정이었던 로켓 발사는 안개로 인한 기상 악화로 내일로 연기되었다.

세번의 연기 끝에 31일 4시 반경에 로켓을 발사했지만 80초 후 로켓에서 위치데이터 전송이 안되는 문제가 발생하며 엔진을 긴급 정지시키면서 로켓은 바다에 떨어졌다.

이나가와 타카히로(稲川貴大) 사장에 다르면, 로켓 발사 후 80초 시점(30~40km)에서 가장 강한 바람이 불고, 이 지점을 지나면 공기가 옅어져 단번에 우주까지 진입이 가능하다고 한다.

미니 로켓의 이름 MOMO(모모)는 목표 고도 100km의 숫자를 한자로 표기한 百(백)의 훈독 발음에 유래한다.

일본 민간기업의 우주로켓 발사 계획

일본 ICBM 엡실론 로켓 1024x269 일본 벤처기업 미니로켓 발사! 우주 비즈니스 전개

엡실론 로켓 (Epsilon Launch Vehicle)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 Japan Aerospace Exploration Agency)에서 개발한 소형 위성 발사용 우주 로켓이다. 발사비용도 500억 정도로 저렴한 편이다.

2013년 첫 발사 당시에 고체연료를 사용한 로켓으로 언제든지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로 전용될 수 있다고 국내에서 논란이 되었다.

일본의 주력 로켓으로 액체연료를 사용하는 H2A 로켓에 비해 유사시 군사용(ICBM)으로 전용하는 것이 훨씬 용이하다.

일본이 자체 개발한 로켓 H2A

2001년 8월 29일 H2A 1호 실험발사 성공 이후 총 34번의 발사에서 2003년 6호기 발사에만 실패했다.

최근에는 2017년 6월 1일 H2A 34호의 발사가 있었다. 올해에만 정찰위성을 포함하여 3번의 로켓을 쏘아 올렸다.

일본이 운용하는 정찰위성은 예비위성을 포함해 레이더 위성 4기, 광학위성 3기 총 7기로 지구상 모든 지점을 하루에 한 번 이상 촬영할 수 있는 체제를 구축하고 있다.

일본판 GPS 미치비키(Michibiki) 2호 탑재한 H2A 로켓 발사
2017.6.1 카고시마의 다네가시마 우주센터(種子島宇宙センター)에서 34번째 로켓을 발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