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의 현충일 추념식 장사익, 카이 공연, 이보영 추모시 낭송

제62회 현충일 추념식 공연행사 사람냄새 나는국가 행사.최고의 감동 시선강탈 현충일 추념식 공연 제62회 현충일을 맞아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현충일 추념식은 ‘국가와 국민을 위한 희생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를 슬로건으로 거행됐다. 현충일 추념 공연에는 장사익이 ‘모란이 피기까지’를 부르며 구슬프고 힘있는 울림을 자아냈다. 이어 배우 이보영은 추모헌시 ‘넋은 별이 되고’를 낭송했고, 국방부 군악대대 연주에 맞춰 뮤지컬 배우 카이와 정선아, … 감동의 현충일 추념식 장사익, 카이 공연, 이보영 추모시 낭송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