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뉴스
일본의 미투(MeToo)운동! 성폭행 피해자 이토시오리 인터뷰

영국 BBC가 #MeToo 운동에 동참하고 있는 성폭행 피해 일본여성 이토시오리(Shiori Ito, 伊藤詩織)를 인터뷰했다. 미투(Me Too·나도 당했다)는 일본말로 #WATASHIMO #私も 폭행과 학대, 그리고 강간에 대해 피해자가 이야기를 꺼내는 것은 어떤 상황이든 힘들고 어려운 일이다. 경찰과 사법적 절차를 통해 정의가 살아 있음을 보여 줄려고 해도 피해자가 감당하기 힘든 불이익을 당하고 장벽에 부딪히는 나라도 많이 있다. 일본도 그러한 나라 […]

Read more
일본뉴스
이토시오리, 강간범 끝까지 심판하겠다. 민사소송 제기!

전 TBS방송국 간부에게 성폭행 당한 저널리스트 이토시오리(伊藤詩織, 28)가 1,100만엔의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민사소송을 제기, 5일 도쿄 지방법원에서 첫 구두변론이 있었다. 시오리 씨가 경찰 신고 후 준강간 혐의로 전 언론인 야마구치 노리유키(山口敬之)의 체포영장이 발부되었지만 체포직전 경찰청 형사부장이 체포영장을 취소했고,  일본 검찰은 혐의 불충분으로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이런 무혐의 처분을 받은 일련의 과정에 정치적 압력이 작용했다는 소문이 파다하다. […]

Read more
일본뉴스
일본 게이오대학 여대생 집단 성폭행 사건

일본 검찰, 게이오대 신입 여학생을 집단 성폭행한 남학생들 불기소 처분 일본지폐 1만엔 속의 인물, 일본의 근대화를 이끈 사상가로 우리에겐 침략의 원흉으로 알려진 후쿠자와 유키치(福沢諭吉)가 1858년에 설립한 명문 게이오대학(慶応義塾大学)의 설립 이념은 기품의 원천, 지덕의 모범(気品の泉源、智徳の模範)이다. 2018년에 개교 160주년을 맞이하는 명문 사학이다.  여대생에게 데킬라 술을 먹여 집단 성폭행(집단준강간)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일본 게이오대학(慶應大学) 남학생 ​​6명에 대해 요코하마 지방 […]

Read more
일본뉴스
일본 전철에서 집단으로 여성을 성추행한 남성 4명 체포

인터넷 게시판보고 만난 남성들, 전철에서 여성 집단 성추행  도쿄에서 오오미야 방면으로 운행하는 JR 사이쿄선(埼京線) 전철 내에서 집단으로 여성의 몸을 만진 남자 4명이 강제 성추행 혐의로 일본 경찰에 체포되었다. 도쿄에 거주하는 30대와 40대 남성 4명은 인터넷 게시판을 보고 범행 당일 처음 만난 것으로 보인다며 경찰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4명은 올해 7월 19일 […]

Read more
일본뉴스
성폭행 공개고발 이토시오리와 일본검찰. 강간 피해시 대처요령

성폭행범 불기소 처분한 검찰에 재심 청구..강간 피해 후 대처요령 일본 방송국 TBS 기자 출신의 저널리스트 야마구치 노리유키(山口敬之)에게 성폭행을 당한 프리랜서 저널리스트 이토 시오리(伊東詩織, 28)가 준강간 혐의로 경시청에 피해 신고서를 제출, 도쿄 지검이 불기소 처분을 한 것에 대해 도쿄 제6검찰심사회는 22일 “불기소 상당”의 의결을 하였다. 시오리 씨는 5월에 기자 회견을 열어 2015년 4월 야마구치 씨와 식사를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