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뉴스
일본 외국인 기능실습생 8년간 174명 사망

일본 법무부는 지난해까지 8년 동안 174명의 외국인 기능실습생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2019년 4월부터 외국인노동자 수용을 확대하는 출입국관리법 개정안 통과에 따라 입헌민주당 등 야권은 13일 오후 국회에서 법무부 등 관계 부처 청문회를 실시했다. 법무부는 일본에서 기술을 배우며 일하는 외국인 기능실습생들이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8년간 총 174명이 사망했다고 공개했다. 후생노동성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외국인 실습생의 산재사망 비율은 10만명 당 […]

Read more
일본뉴스
일본 외국인노동자 수용 확대! 5년간 최대 34만명

2019년 4월부터 외국인 노동자 수용을 확대하는 일본정부는 새로운 제도가 시행되는 내년 1년간 약 4만 7000명, 향후 5년간 약 34만명 규모로 확대할 방침이다. 새로운 재류 자격을 신설한 출입국관리법 개정안이 13일 오후 중의원 본회의에서 심의에 들어갔다. 이와 관련하여 일본정부는 2019년도 1년 동안 60만명 이상의 인력부족이 예상되고, 새로운 제도 시행 후 약 3만 3000명에서 4만 7000명 정도의 외노자 유입을 예상했다. […]

Read more
일본뉴스
베트남 일본대사관 직원의 고발! 외국인 실습생의 비참한 실태

일본의 아베 정권은 내년 4월부터 외국인 노동자를 본격적으로 받아들이기 위해 이번 임시국회에서 입국관리법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지금도 외국인 기능실습제도가 악용되어 실습생들은 저임금에 열악한 노동환경에 처해 있고, 이를 참다 못해 잠적하는 실습생의 수가 연간 7000명 이상인 상황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베트남은 가장 많은 12만명의 기능실습생을 일본에 송출하고 있지만, 현지 일본대사관의 서기관까지 "베트남 젊은이들의 인생을 엉망으로 만들고 […]

Read more
일본어표현
[이지니혼고] 일본정부, 외국인노동자 확대 2종의 비자 신설

[이지 니혼고 08] 쉬운 일본뉴스로 배우는 일본어 듣기, 한자읽기 일본정부는 11월 2일 2019년 4월부터 유입을 늘리는 외국인 노동자 관련 출입국관리법 개정안을 각의(국무회의)에서 의결하여 국회에 제출했다. 특정기능 1, 2호 재류자격을 신설하고, 시행 3년 후에 제도를 재점검하여 개정하는 규정도 포함시켰다. 14개 업종에 외노자 근무를 검토하고 있지만 이 부분은 법률로 정하지 않고 주무부처별로 정할 방침이다. 지금까지 일본은 대학교수등 […]

Read more
일본뉴스
일본 인력부족 심각화! 외국인노동자 영주권 부여

일본, 저출산 고령화로 생산인구 급감! 외국인노동자 수급 확대 일본정부는 12일 심각한 노동력 부족으로 사실상 외국인 노동자에 영주권을 부여하는 새로운 재류자격을 신설한다고 발표했다. 2019년 4월부터 시행되는 외국인 기능실습생 유입 확대에 따라 인력 부족이 심각한 분야에 대해 일본어 능력과 전문성, 기술을 겸비한 외노자를 위한 2종류의 재류자격을 신설한다. 특정기술 1호는 일정한 지식과 경험이 있으며, 전문기능시험을 통과한 외노자에게 주어지며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