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뉴스
일본 기상청, 간토코신 지방 장마권 진입! 지역 해설

일본 기상청은 6일 오전 간토코신(関東甲信) 지방 장마 진입을 발표했다. 17년만에 규슈 남부지방보다 빨리 장마권에 들었다. 평년보다 하루 빠르며 작년보다 8일 빠른 츠유이리(梅雨入り) 장마전선이 일본열도 남쪽에 위치하고 있어 간사이지방은 아직 장마권에 들지 않았다. 일본에서는 5월에 오키나와와 카고시마현 아마미(奄美) 지방이 장마철에 진입했다. 일본어로 6월의 장마는 사미다레(五月雨) 장마(梅雨 바이우, 츠유)가 시작되는 것을 다른 말로 뉴바이(入梅, にゅうばい) 関東甲信地方で梅雨入り 九州南部地方よりも早く 일기예보 […]

Read more
일본어표현
장마권에 접어든 일본열도! 6월의 장마는 사미다레

일본기상청 장마권 예상 장마전선 북상으로 일본의 남부 오키나와는 장마권에 접어 들었다. 일본어로 장마가 시작되는 것을 츠유이리(梅雨入り) 또는 뉴바이(入梅, にゅうばい)라고 한다. 음력 5월, 즉 6월의 장마는 사미다레(五月雨)라고 한다. 사츠키(五月)는 음력 5월을 의미한다. 장마는 梅雨 바이우, 츠유  기상병의 일종으로 고온 다습한 날씨로 인해 생기는 컨디션 불량을 츠유다루(梅雨だる)라고 한다. 나른함, 어지럼증, 두통, 다리 부종, 식욕 상실 등 의욕이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