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배우 사사키노조미의 개그맨 남편 불륜! AV여배우, 직장여성과 바람피워

사사키노조미 개그맨 남편 불륜 1024x589 여배우 사사키노조미의 개그맨 남편 불륜! AV여배우, 직장여성과 바람피워

10일 아침 일본 트위터 실트에 AV여배우와 밀회(AV女優と密会), 사사키 노조미佐々木希, 32) 두개가 동시에 트렌드에 진입했다.

​여배우 노조미의 남편 개그맨 와타베켄(渡部建, 47)이 AV여배우, 직장 여성 등 복수의 여성과 바람을 피웠다고 10일 스포츠신문이 일제히 보도했다.

본인도 불륜을 인정하고 모든 방송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주간지는 야동 여배우와의 밀회 현장을 촬영한 사진과 함께 특종 보도할 예정이다.

​두사람은 2017년 결혼하여 다음 해 장남을 출산했다.

​일본방송에 따르면 남편의 불륜 소식을 접한 사사키 노조미는 쇼크상태다.

2017년 결혼 당시 사람보는 눈이 없다고 트윗을 날린 미시 여배우

아리사와 미사(有沢実紗), 현재는 타키가와 에리(滝川恵理)로 활동중이다.
마이너 여배우인 자신의 트위터 DM으로 유혹하는 메세지를 보냈다고 한다.
유부녀, 엄마 역할로 많이 출연하며 키가 175cm로 큰편이다.

타키가와 에리 여배우 사사키노조미의 개그맨 남편 불륜! AV여배우, 직장여성과 바람피워

일본 연예인 부부 올해 두번째 불륜사건

올해 1월 여배우 안의 남편 히가시데 마사히로(31)와 배우 카라타 에리카(22)의 불륜보도에 이어 유명 연예인의 두번째 불륜 사건이다. 안은 이혼소송을 준비 중이다.

안은 유명 일본 배우 와타나베 켄의 딸이다. 아버지 와타나베는 한국계 여배우 미나미 카호와 재혼했는데 호스티스 출신 여성과 바람을 피워 이혼을 당했다.

일본열도 발칵! 불륜설의 와타나베 켄과 부인 미나미 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