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버든: 환경호르몬과 자궁의 경고, 화학물질 과민증이란?

sbs special 1024x558 바디버든: 환경호르몬과 자궁의 경고, 화학물질 과민증이란?

SBS 스페셜 – 바디버든

2006년 방송된 ‘환경호르몬의 습격’에서 생리통이 있는 여고생들은 자궁내막증 위험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을 밝혀 우리 사회에 뜨거운 반향을 일으켰던 <sbs스페셜>이 ‘환경호르몬의 습격’ 방송 이후 10년이 지난 지금 ‘환경호르몬과 생리통’이 어떤 양상으로 진화했는지 추적한 다큐멘터리를 방송한다. 제작진은 5개 기관 30명의 연구진과 함께 생리통을 비롯한 5가지 자궁질환자 41명에게 실시한 8주간의 ‘바디버든 프로젝트’를 통해 얻은 충격적인 결과를 SBS스페셜 <바디버든-1부 자궁의 경고>를 통해 전격 공개한다.

‘환경호르몬의 습격’ 방송이 자궁내막증, 성조숙증, 요도하열 등 급증하고 있는 생식기질환들이 환경호르몬과 관련이 있을 수 있다는 문제제기였다면, 이번 ‘바디버든’에서는 위 질환들과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는 여성의 ‘자궁’을 중심으로 우리 사회가 환경호르몬 문제를 어떻게 풀어가야 할 것인가에 대한 화두를 제기한다.

body burden 바디버든: 환경호르몬과 자궁의 경고, 화학물질 과민증이란?

바디버든(Body Burden)’은 ‘인체 내 특정 유해인자 또는 화학 물질의 총량’을 일컫는 말로, ‘바디버든’이 높다는 것은 유해물질의 체내 축적 수준이 ’상대적‘으로 높거나, ’위해초래‘ 수준으로 높을 때를 의미한다.

현재 우리가 먹고 마시고 사용하는 모든 것이 인간이 만든 합성화학물질과 매우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다. 비스페놀A 유해성 논란, 가습기 살균제 사건 등올 통해 소비자들은 큰 충격을 받았다. 관련기관에서 논란이 된 제품들의 시정을 권고하고, 필요한 경우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 등을 취했다. 하지만 우리는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 화학물질에 노출될 수밖에 없다.

SBS스페셜 < 바디버든 > 1부 ‘자궁의 경고’에 이어 2부 ‘독성물질의 추적자’(3/5 방송예정) 에서는 우리 사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미스터리한 일들을 추적하는 다양한 주인공들을 통해 화학물질을 둘러싼 독성과 안전에 대한 이야기가 담길 예정이다.

바디버든 1부 – 자궁의 경고

https://goo.gl/photos/aEVH992MrXMXKEoN7

누구나 걸릴 수 있는 화학물질과민증
정상적인 사람들도 갑자기 이 병에 걸리는 경우가 많다. 불면증, 번아웃증후군, 만성스트레스 까지 겹치면 체질이 바뀌면서 과민증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특히 한번에 다량의 화학물질에 노출되거나 미량이라도 장기간에 걸쳐 노출될 경우 발병할 확률이 높다.
새집(아파트) 거주, 새 가구, 이직 스트레스 등이 원인이며 걸릴 가능성이 높은 사람은 알러지가 있거나 스트레스해소가 잘 안되는 사람, 술이 약한 사람 등이다.  일본방송 해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