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수로기구, 일본측에 동해 일본해 호칭 논의하도록 요구

IHO HOME 1024x549 국제수로기구, 일본측에 동해 일본해 호칭 논의하도록 요구

국제수로기구(IHO: International Hydrographic Organization)가 2020년 총회를 앞두고 일본측에 동해와 일본해의 병기 문제에 관해 한국과 협의하도록 압박했다고 일본 요미우리 신문이 18일 보도했다.

동해 일본해 병기 139x185 국제수로기구, 일본측에 동해 일본해 호칭 논의하도록 요구

국제적으로 일본해(Japan Sea) 호칭이 사용되는 근거중의 하나인 국제수로기구(IHO)의 지침 개정 논의에 그간 일본은 소극적으로 대응해 왔다.

국제수로기구가 출간하는 세계의 해양 명칭과 경계 등이 담긴 간행물 ‘해양과 바다의 경계(S-23)’는 해도를 발간할 때 지침이 되며, 상징적인 의미가 강하기 때문에 우리 정부는 지속적으로 외교전을 벌여왔다.

일제 강점기 우리의 의견을 개진할 수 없었던 1929년 국제수로회의 후 간행된 초판에 동해를 ‘일본해(Japan Sea)’로 처음 표기했으며, 1953년에 발간된 3판에서도 일본해 단독 표기를 유지해 현재에 이르고 있다. 한국은 1957년에 국제수로회의에 가입했다.

한국은 1991년 유엔 가입 후 1992년 유엔 회의에서 동해의 호칭 문제를 국제사회에서 처음으로 제기했다. 동해(East Sea)의 단독표기 또는 ‘일본해’와 병기를 추진하고 있다.

일본은 “일본해라는 명칭은 19세기부터 국제적으로 사용된 만큼 한국측의 주장은 근거가 없다”며 ‘일본해’ 단독표기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외교부 ‘동해 표기’ 홍보 동영상

외교부는 2017년 2월 20일 동해 표기의 국제적 확산을 촉진하고자 동북아역사재단, 동해연구회 등과 협력해 새로운 홍보 동영상을 제작했다.

외교부 동해 홍보 동영상 공개! 일본 외무성은 항의

스가 관방장관은 18일 언론브리핑에서 국제수로기구가 동해, 일본해 병기에 관해 한국과 비공식 협의를 하도록 요구했다고 밝혔다.

글쓴이

logo 150x150 국제수로기구, 일본측에 동해 일본해 호칭 논의하도록 요구
김타쿠닷컴핫이슈 일본뉴스 건강 미용 여행정보
최소 비용으로 최대의 홍보효과! 워드프레스 반응형 회사홈페이지제작
영어, 일본어 다국어 웹사이트제작 및 해외 웹마케팅 서포트
모바일에 자동 최적화된 웹사이트 리뉴얼로 검색결과 상위 노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