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민석 강사가 풀어주는 영화 '밀정' 강의

설민석 강사가 풀어주는 영화 '밀정(The Age of Shadows)' 통통강의
출연배우; 송강호, 공유, 한지민, 이병헌

김지운 감독의 신작이자 송강호와의 4번째 협업, 송강호와 공유 두 배우의 최초의 만남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밀정'이 한국사 강사 설민석의 스페셜 역사 영상을 공개했다.

1920년대 말, 일제의 주요시설을 파괴하기 위해 상해에서 경성으로 폭탄을 들여오려는 의열단과 이를 쫓는 일본 경찰 사이의 숨막히는 암투와 회유, 교란 작전을 그린 '밀정'이 한국사 강사 설민석의 스페셜 역사 영상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번 스페셜 역사 영상에는 무장독립운동단체인 의열단의 결성부터 '밀정'의 모티브가 된 ‘황옥 경부 폭탄 사건’의 전말까지. 우리가 잊고 있었던 역사 속 사건들이 흥미진진하게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1920년대 문화통치시대가 도래하고, 무장투쟁론을 기반으로 한 의열단의 결성 배경과 일제 통치 기관을 향한 폭탄 투척 활동은 당시독립투사들의 간절한 마음을 다시 한 번 느끼게 만든다. 종로경찰서 폭탄 사건을 일으키고, 칩거 중 일본 경찰에게 발각되어 눈밭을 맨발로 달리며 맹렬한 전투를 일으켰던 김상옥 의사의 드라마틱한 일화는 당시 긴박했던 상황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달한다.

특히, 독립 운동 당시, 일본 경찰이라는 신분이지만 의열단을 도우면서 실제 정체와 의도가 밝혀지지 않은 채 역사 속 의문의 인물로 남은 ‘황옥’과‘신철’에 대한 설명은 우리가 몰랐던 역사와 자신의 목숨을 내걸며 활약했던 독립.

김지운 감독과 송강호의 재회, 송강호와 공유의 최초의 만남, 한지민, 엄태구, 신성록 등 남다른 개성으로 영화에 다채로운 색깔을 더하는 배우들의 앙상블로 주목받고 있는 '밀정'은 오는 9월 7일, 관객들에게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강렬한 드라마를 선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