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뉴스
약물로 기억력 회복 성공! 치매치료 신약개발 가능성

치매 환자에 희소식! 잃어버린 기억을 찾아주는 약물 발견! 일본 도쿄대학과 홋카이도대학 연구팀이 잃어버린 기억을 약물로 회복시키는 실험에 성공했다고 8일 미 생물학적 정신의학회지(Biological Psychiatry) 온라인판에 논문을 발표했다. 기억력 회복에 효과가 있는 약물을 발견한 것은 세계 최초라고 한다.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연구팀은 20대를 중심으로 건강한 남녀 38명에 100장의 사진을 보여 주고 1주일 후에 […]

Read more
미용건강상품
쓴맛이 강한 프렌치로스트 커피가 치매와 파킨슨병 예방

진한 커피를 마시면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될지 모른다. 일본 아사히티비 11월 9일 뉴스와 커피 관련 최신소식 국제학술지 ‘프론티어스 인 뉴로사이언스’(Frontiers in Neuroscience) 최신호에 발표된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커피에서 발견되는 많은 폴리페놀 화합물(Polyphenolic compounds)이 알츠하이머병과 파킨슨병에 흔한 단백질 조각의 응집을 막는다고 한다. 캐나다 크렘빌뇌연구소(Krembil Brain Institute) 연구팀은 로스팅을 오래한 프렌치 로스트(French Roast) 커피가 알츠하이머와 파킨슨병 예방에 […]

Read more
미용건강상품
스트레스는 기억력 저하와 뇌 수축 초래! 40대에도 영향

스트레스가 심한 사람은 50세 이전에 건망증(기억력 감퇴)이 심해지거나 뇌 수축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논문이 24일 미국 신경학회(American Academy of Neurology) 저널 웹사이트에 게재되었다. 미국 텍사스대 연구팀은 비교적 젊은 사람도 증상이 나타나기 오래전부터 기억력 저하와 뇌 수축이 있었다며 조기에 스트레스를 줄이는 노력을 해야한다고 지적한다. 연구팀은 스트레스를 받으면 분비가 증가하는 스트레스 호르몬 코르티솔에 주목했다. 코르티솔은 신체 기능을 저하시키는 […]

Read more
미용건강상품
노화의 원인 당화(糖化), 탄수화물 외 음주와 밀접한 관련

노화방지, 안티에이징에 도움되는 당화 관련 최신기사 50대에 접어들면 부쩍 피부의 탄력이 떨어지고 기미, 주름이 늘면서 노화를 실감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노화 현상의 주범으로 자주 화제에 오르는 것이 당화(糖化: glycation)다. 당질(탄수화물)의 과다섭취가 당화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실은 술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한다. 당화(糖化)는과다한 당질(탄수화물)을 섭취하면 여분의 당질이 체내의 단백질과 결합하여 세포 등을 열화시키는 현상이다. […]

Read more
미용건강상품
탄산음료 알츠하이머 발병 위험성 30%증가! 치매예방 및 치료법

2000명 이상을 7년간 추적조사한 결과, 가당음식중에서 특히 탄산음료를 많이 마시는 사람은 알츠하이머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탄산음료가 우리 몸에 좋지 않다는 것은 누구나 인식하고 있다. 특히 비만, 당뇨병, 심장병, 치아손상, 골다공증 발생 위험이 증가하다는 것은 주지의 사실이다. 이번에 탄산음료가 치매 발병 가능성을 다른 가당음료 보다 월등히 증가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되었다. 또한 일본에서 화제가 된 데일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