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야후 가상화폐 사업 진출

야후 가상화폐사업 일본 야후 가상화폐 사업 진출

13일 일본의 IT 대기업 야후 재팬은 올해 가을부터 가상화폐 사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야후의 자회사 Z코퍼레이션이 도쿄에 본사를 둔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아르고의 지분 40% (약 20억엔)를 취득하는 자본투자 방식으로 진행된다.

현재 비트코인만 취급하는 비트아르고의 지분은 씨엠디 라보(CMDLAB)가 100%소유하고 있다. 이 회사 홈페이지를 보니 대표이사는 윤희원(尹煕元)이다. 재일교포로 짐작된다. 4월 안에 주식 취득 및 양도가 진행되면 씨엠디 라보의 지분은 60%, Z코퍼레이션은 40%가 된다.

야후 재팬은 검색 서비스와 인터넷 쇼핑몰 외에 새로운 비즈니스 개척에 주력하고 있는데 가상화폐 사업 진출도 그 일환이다.

일본에서는 지난 1월 26일 발생한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체크의 가상통화 NEM 해킹사고를 계기로 고객 보호 및 보안강화 방안이 과제가 되고 있다. 야후는 IT기업의 보안 노하우를 활용하여 이용자에게 친숙하고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의 IT 기업중에서는 아메바 블로그로 유명한 사이버 에이전트와 라인(LINE)이 가상화폐 사업 진출을 선언한 바 있다.

윤희원 대표의 트윗

인생은 다시 시작하는 것이 아니라 지금부터 시작하는 것이다.
그것은 베이스의 정리로 증명된다.

글쓴이

logo 150x150 일본 야후 가상화폐 사업 진출
김타쿠닷컴핫이슈 일본뉴스 건강 미용 여행정보
최소 비용으로 최대의 홍보효과! 워드프레스 반응형 회사홈페이지제작
영어, 일본어 다국어 웹사이트제작 및 해외 웹마케팅 서포트
모바일에 자동 최적화된 웹사이트 리뉴얼로 검색결과 상위 노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