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시국 관련 긴급 기자회견 YTN

대선후보 지지율 1위 문재인 긴급기자회견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선 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가 국정 농단 사건으로 엄중해진 현재 시국과 관련해 국회에서 대국민 기자회견을 엽니다.
문 전 대표는 그동안 이번 파문을 두고 SNS 등을 통해 입장문을 내기는 했지만, 기자회견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어서 주목됩니다.
기자회견 현장 연결해보겠습니다.

[문재인 / 더불어민주당 前 대표]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저는 박근혜, 최순실로 거론되는 헌법 유린, 국정 농단, 권력형 비리 사건을 접하며 참담한 부끄러움과 깊은 분노를 느껴왔습니다.

하지만 최대한 인내해 왔습니다. 분노하고 단호한 입장 표명을 요구하는 일부의 비판까지 감수했습니다. 이는 오로지 국정 혼란을 최소화하려는 충정 때문이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에게도 퇴로를 열어주고 싶었습니다. 그러나 박 대통령은 이러한 저와 우리 당의 충정을 끝내 외면했습니다. 오히려 졸속으로 한일정보보호협정을 추진하는 그런 권력에 대한 미련을 못 버린 채 민심을 거역하고 있습니다. 이제 민심이 무엇을 원하는지 명약완화해졌습니다.

광화문광장에서 쏟아진 이게 나라냐라는 국민들의 통탄은 대통령의 하야만으로는 치유될 수 없는 절망감의 표현입니다. 대통령의 퇴진을 넘어 시대를 교체하고 나라의 근본을 확 바꾸라는 준엄한 명령입니다.

국민이 주인인 나라, 국민 주권이 바로 서는 진정한 민주공화국을 만들자는 국민들의 합의입니다. 이제 돌이킬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습니다. 대통령이 조건 없는 퇴진을 선언할 때까지 저는 국민과 함께 전국적인 퇴진 운동에 나서겠습니다.

모든 야당과 시민사회의 지역까지 함께하는 비상기구를 통해 머리를 맞대고 퇴진운동의 전 국민적 확산을 논의하고 추진해 나가겠습니다. 국민 여러분, 위기는 또 다른 기회입니다.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계기로 대한민국은 과거와 결별하고 국가를 개제조하는 명예혁명에 나서야 합니다. 국회의원 특권을 재청산하고 흙수저, 금수저가 따로 없는 공정한 세상을 만들겠습니다.

저는 우리 국민들의 위대한 저력과 성숙한 민주의식을 믿습니다. 국민들이 승리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앵커]
조건 없는 퇴진을 요구했습니다. 퇴진할 때까지 전국적인 퇴진운동에 나서겠다는 것입니다. 이제 일문일답이 이어지겠습니다.

문재인 유튜브 공식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