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문재인 김정은 백두산 천지 1024x582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평화, 새로운 미래’ 2018 남북정상회담 (9월 18~20일)

김정은 위원장 백두산 방문 제안, 문 대통령 전격 수용

북한 노동신문 21일자 ‘남북정상회담’ 관련 4개면 할애 보도
1면에는 양 정상이 백두산에 함께 오른 것을 3장의 사진과 함께 게재

남북정상회담 셋째날인 20일 백두산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김정은 국무위원장 부부는 오전 10시 10분경 케이블카를 타고 10분만인 10시 20분 천지에 도착했다. 두 정상 부부는 천지 주변을 산책했고 강경화 외교부 장관 등이 함께 했다.

문재인대통령 평양공항 1024x686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이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 부부는 이날 오전 6시 39분 숙소인 백화원 영빈관에서 직원들의 박수를 받으며 평양 순안공항을 향해 출발했다. 우리측 수행원들도 북측 인사들과 악수를 하며 환송행사를 가졌다.

숙소에서 공항까지는 이른 시간인데도 첫날과 같이 북측 주민들의 환송 행렬이 이어졌다.

문 대통령 부부는 북측 군의 호위를 받으며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했으며 오전 7시27분 공군 2호기를 타고 출발, 오전 8시20분 삼지연 공항에 도착했다. 삼지연 공항에서는 먼저 도착해 있던 김정은 위원장 부부가 영접했다. 공식·특별수행원도 백두산 방문에 동행했다.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1024x576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문 대통령 부부와 김 위원장 부부는 자동차를 타고 장군봉에 도착했다. 두 정상 일행은 백두산 행 열차가 오가는 간이역 ‘항도역’에 잠깐 들렀고, 오전 10시 10분 케이블카를 타고 10분 만에 천지에 도착했다.

이번 백두산 동반 방문은 문 대통령이 평양에 도착한 뒤 김 위원장이 제안한 것으로, 문 대통령이 이를 수용하면서 전격적으로 결정됐다.

문 대통령은 백두산 등반을 마치고 삼지연공항에서 바로 성남 서울공항으로 귀환했다.

3차 남북정상회담이 열린 19일 평양시내 풍경

문재인 대통령, 평양 15만 관객 앞 연설 (능라도 5.1 경기장)

노동신문 21일자 ‘남북정상회담’ 관련 보도

북한 노동신문은 4개면을 할애하여 3차 남북정상회담 소식과 백두산 천지 방문을 전했다.
1면에는 양 정상이 백두산 정상에서 두손을 맞잡고 들어올리는 사진 등 3장의 사진을 함께 게재했다.

북한 노동신문 3차 남북정상회담 보도

북한 노동신문 (09월 21일) 3차 남북정상회담 보도 4면 할애

진주 홈페이지제작 일본어 통역 나까마さんの投稿 2018年9月23日日曜日

2018.09.21 1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2018.09.21 2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2018.09.21 3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일본방송] 3차 남북정상회담 라이브

18일 문재인 대통령이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영접하는 장면을 NHK등 일본방송사는 생중계로 보도했다.
<南北首脳会談>文大統領 平壌国際空港に到着 金正恩(キム・ジョンウン)朝鮮労働党委員長 出迎え

남북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 평양공항 도착 김정은 영접

[일본방송] 3차 남북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 평양 순안공항도착 김정은 국무위원장 영접<南北首脳会談>文大統領 平壌国際空港に到着 金正恩(キム・ジョンウン)朝鮮労働党委員長 出迎え

진주 홈페이지제작 일본어 통역 나까마さんの投稿 2018年9月21日金曜日

평양공동선언 전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9일 오전 남북정상회담을 마친 뒤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친애하는 여러분, 북과 남의 해외 동포 형제 자매들. 4·27 판문점 선언이 풍성한 수확을 안고 평양에서 3번째 만난 나와 문재인 대통령은 역사적인 9월 평양 공동선언에 서명했다. 판문점에서 탄생한 4·27선언에서 북남 관계가 역사적 첫 자욱을 떼었다면, 9월 평양공동선언은 관계개선의 더 높은 단계를 열어놓고 조선반도를 공고한 안전지대로 만들고 평화와 번영 앞당기게 만들 것입니다. 나는 이 뜻깊은 자리 빌어, 판문점 선언의 약속을 실천하기 위해 진정한 노력을 기울여온 문재인 대통령과 남측 관계자 분들께 진심으로 되는 사의를 표합니다. 북남 수뇌들의 결단을 절대적으로 지지하고 그 이행을 위한 쌍방당국, 북과 남 해외 온 겨레에 따듯한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올해 들어 북과 남이 함께 손잡고 걸어온 평창으로부터 평양의 220여일, 이 봄 여름 계절은 혈연의 정으로 따듯하고 화합과 통일의 열기로 뜨거웠습니다. 판문점 봄날에 뿌린 화해의 씨앗이 싹터 가을과 더불어 알찬 열매가 됐습니다. ‘새로운 역사는 이제부터’라고 판문점에서 썼던 글이 현실로 펼쳐지고 있습니다.

이번에 나는 문재인 대통령과 기쁜 마음으로 북남이 함께 이룩한 관계 개선의 결실을 돌이켜봤습니다. 그리고 그리고 북남관계의 전진을 더욱 가속화하여 민족적 화해와 평화 번영의 새로운 시대에로 탈선 없이 계속 이어 나가기 위한 문제들을 흉금을 터놓고 진지하게 논의했습니다.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자주의 원칙을 다시금 확인하고 첫 출발을 잘 뗀 북남관계를 시대와 민심의 요구에 부응하게 한 단계 도약시켜 전면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 위한 실천적 대책들에 대해 의논했습니다. 수십 년 세월 지속되어 온 처절하고 비극적인 대결과 적대의 역사를 끝장내기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를 채택하였으며 조선반도를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평화의 땅으로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가기로 확약했습니다.

각계 각층의 내왕과 접촉, 다방면적인 대화와 협력 다양한 교류를 활성화해 민족화해와 통일의 대하가 더는 거스를 수 없이 북남 삼천리에 용용히 흐르도록 하기위한 구체적 방도도 협의했습니다. 오늘 문재인 대통령과 내가 함께 서명한 9월 평양공동선언에는 이 모든 소중한 합의와 약속들이 그대로 담겨져 있습니다. 선언은 길지 않아도 여기엔 새로운 희망으로 높뛰는 민족의 숨결이 있고 강렬한 통일의지로 불타는 겨레의 넋이 있으며 머지않아 현실로 펼쳐질 우리 모두의 꿈이 담겨져 있습니다.

친애하는 여러분, 우리의 앞길에는 탄탄대로만 있지 않을 것입니다. 우리가 가는 앞길에는 생각 못했던 도전과 난관, 시련도 막아나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시련을 이길수록 우리의 힘은 더욱 커지고 강해지며 이렇게 다져지고 뭉쳐진 민족의 힘은 하나된 강대한 조국의 기틀이 될 것입니다. 때문에 우리는 그 어떤 역풍도 두렵지 않습니다.

세계는 오랫동안 짓눌리고 갈라져 고통과 불행을 겪어 온 우리 민족이 어떻게 자기의 힘으로 자기의 앞날을 당겨오는가를 똑똑히 보게 될 것입니다.

나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가까운 시일 안에 서울을 방문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우리는 분단의 비극을 한시라도 빨리 끝장내고 겨레의 가슴에 쌓인 분열의 한과 상처를 조금이나마 가실 수 있게 하기 위하여 평화와 번영으로 나가는 성스러운 여정에 언제나 지금처럼 두 손을 잡고 앞장에 서서 함께해 나갈 것입니다. 뜻깊은 평양 상봉에서 훌륭한 결실을 맺을 수 있게 성의와 노력을 다한 문재인 대통령과 남측 관계자 여러분들께 다시 한 번 사의를 표합니다.

오늘의 상봉에 열렬한 축하와 성원을 보내주신 해내외 동포들과 친애하는 분들에게도 진심으로 되는 감사를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남북정상 평양공동선언 1024x674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문재인 대통령

북녘 동포 여러분, 남녘의 국민 여러분, 해외 동포 여러분, 전쟁 없는 한반도가 시작되었습니다. 남과 북은 오늘 한반도 전 지역에서 전쟁을 일으킬 수 있는 모든 위험을 없애기로 합의했습니다.

남북군사공동위원회를 가동해 군사 분야 합의 사항의 이행을 위한 상시적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1953년 정전협정으로 포성은 멈췄지만 지난 65년 전쟁은 우리의 삶에서 계속되었습니다. 죽어야 할 이유가 없는 젊은 목숨들이 사라졌고, 이웃들 사이에 보이지 않는 벽이 생겼습니다. 한반도를 항구적 평화지대로 만들어감으로써 우리는 이제 우리의 삶을 정상으로 돌려놓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전쟁의 위협과 이념의 대결이 만들어온 특권과 부패, 반인권으로부터 벗어나 우리 사회를 온전히 국민의 나라로 복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나는 오늘 이 말씀을 드릴 수 있어 참으로 가슴 벅찹니다.

남과 북은 처음으로 비핵화 방안도 합의했습니다. 매우 의미 있는 성과입니다.

북측은 동창리 엔진시험장과 미사일발사대를 유관국의 전문가들의 참여 하에 영구적으로 폐쇄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미국의 상응 조치에 따라 영변 핵시설의 영구 폐기와 같은 추가적 조치도 취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우리 겨레 모두에게 아주 기쁘고 고마운 일입니다.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가 멀지 않았습니다. 남과 북은 앞으로도 미국 등 국제사회와 비핵화의 최종 달성을 위해 긴밀하게 협의하고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우리의 역할도 막중해졌습니다. 국민들의 신뢰와 지지가 어느 때보다 절실합니다.

북녘의 동포 여러분, 남녘의 국민 여러분, 지난 판문점 선언 이후 한반도와 그 주변에는 역사적 사변이라고 해도 좋을 거대한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사상 최초로 북미 정상이 마주앉아 회담을 하고 합의 사항을 내놓았습니다.

북측은 추가 핵실험과 미사일 실험을 일체 하지 않겠다고 약속했으며 이를 지켰습니다. 한미 양국도 대규모 연합훈련을 중단했습니다.

개성에는 남북 공동연락사무소가 설치되었습니다. 상시적으로 우리의 문제를 논의할 수 있는 새로운 남북시대가 열렸습니다.

너무나 꿈같은 일이지만 우리 눈앞에서 분명히 이행되고 있는 일들입니다.

평화와 번영을 바라는 우리 겨레의 마음은 단 한순간도 멈춘 적이 없습니다. 빠르게 보이지만 결코 빠른 것이 아닙니다. 이러한 일들은 오랫동안 바라고, 오래도록 준비해 온 끝에 오늘 우리 앞에 펼쳐지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로 모인 8천만 겨레의 마음이 평화의 길을 열어냈습니다. 우리는 우리가 만들어낸 이 길을 완전한 비핵화를 완성해 가며 내실 있게 실천해 가야 할 것입니다.

김정은 위원장과 나는 오늘 평양에서 북과 남의 교류와 협력을 더욱 증대시키기로 하였고, 민족 경제를 균형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실질적 대책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습니다.

남과 북은 올해 안에 동·서해선 철도와 도로 연결을 위한 착공식을 가질 것입니다. 환경이 조성되는 대로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사업의 정상화도 이루어질 것입니다.

한반도 환경 협력과 전염성 질병의 유입과 확산을 막기 위한 보건의료 분야의 협력은 즉시 추진될 수 있을 것입니다. 금강산 이산가족 상설면회소 복구와 서신 왕래, 화상 상봉은 우선적으로 실현해 나갈 것입니다.

2032년 하계올림픽의 남북 공동 개최 유치에도 함께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3.1운동 100주년 공동 행사를 위한 구체적 준비도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10월이 되면 평양예술단이 서울에 옵니다. ‘가을이 왔다’ 공연으로 남과 북 사이가 더욱 가까워질 것입니다.

나는 김정은 위원장에게 서울 방문을 요청했고, 김 위원장은 가까운 시일 안에 서울을 방문하기로 했습니다. 여기에서 ‘가까운 시일 안에’라는 말은 특별한 사정이 없으면 ‘올해 안에’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은 최초의 북측 최고지도자의 방문이 될 것이며 남북관계의 획기적 전기가 마련될 것입니다.

북녘 동포 여러분, 남녘의 국민 여러분, 해외 동포 여러분, 김정은 위원장은 오늘 한반도 비핵화의 길을 명확히 보여주었고 핵무기도, 핵위협도, 전쟁도 없는 한반도의 뜻을 같이 했습니다. 온 겨레와 세계의 여망에 부응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의 결단과 실행에 깊은 경의를 표합니다.

남북관계는 흔들림 없이 이어져갈 것입니다. 이제 평양회담의 성과를 바탕으로 북미 간 대화가 빠르게 재개되기를 기대합니다.

북미 양국은 끊임없이 친서를 교환하며 서로 간의 신뢰를 거듭 확인해왔습니다. 양국 간 정상회담이 조속히 이루어지고, 양국이 서로 합의할 수 있는 지점을 찾을 수 있도록 우리의 노력도 다해 나갈 것을 약속합니다.

지난 봄, 한반도에는 평화와 번영의 씨앗이 뿌려졌습니다. 오늘 가을의 평양에서 평화와 번영의 열매가 열리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평양공동선언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문재인 대통령 발표내용 일본어 전문(NHK제공)

1.南と北は非武装地帯をはじめとした対じ地域での軍事的な敵対関係の終息を、朝鮮半島の全地域での実質的な戦争の脅威の除去と根本的な敵対関係の解消につなげていくことにした。

(1)南と北は今回のピョンヤン首脳会談を契機に締結した「パンムンジョム宣言軍事分野履行合意書」をピョンヤン共同宣言の付属合意書として採択し、これを徹底して順守し、誠実に履行し、朝鮮半島を恒久的な平和地帯にするための実質的な措置を積極的に取っていくことにした。

(2)南と北は南北軍事共同委員会を早期に立ち上げ、軍事分野合意書の履行実態を点検して、偶発的な武力衝突の防止のための日常的な疎通と緊密な協議を進めることにした。

2.南と北は相互互恵と公利公営の下で交流と協力をさらに増大させ、民族の経済を均衡に発展させるための実質的な対策を講じていくことにした。

(1)南と北は年内にトンヘ線、ソヘ線の鉄道及び道路の連結のための着工式を行うことにした。

(2)南と北は条件が整いしだい、ケソン工業団地とクムガン山観光の事業をまず正常化し、ソヘ経済共同特区及びトンヘ観光共同特区を作る問題を協議していくことにした。

(3)南と北は自然生態系の保護及び復元のための南北環境協力を積極的に推進するとともに、優先的に現在進行中である山林分野の協力の実践的な成果のために努力していくことにした。

(4)南と北は感染症の流入及び拡散防止のための緊急措置をはじめとする防疫及び保健・医療分野の協力を強化することにした。

3.南と北は離散家族の問題を根本的に解決するための人道的協力を一層強化していくことにした。

(1)南と北はクムガン山地域の離散家族の常設面会所を早い時期に開所するとともに、このために面会所の施設を早期に復旧することにした。

(2)南と北は赤十字会談を通じ、離散家族のテレビ電話での通話とビデオレターを交換する問題を優先的に解決していくことにした。

4.南と北は和解と団結の雰囲気を盛り上げ、わが民族の気概を内外に誇示するため、多様な分野の協力と交流を積極的に推進することにした。

(1)南と北は文化及び芸術分野の交流をさらに増進させていくとともに、優先的に10月中にピョンヤン芸術団のソウル公演を行うことにした。

(2)南と北は2020年夏季オリンピック競技大会をはじめとした国際競技に共同で積極的に進出し、2032年夏季オリンピックの南北共同開催を誘致するため協力していくことにした。

(3)南と北は10.4宣言(2007年10月4日の南北共同宣言)の11周年を意味深い記念にするための行事を意義を持って開催し、3.1運動(来年で100年となる日本の植民地支配に対する独立運動)100周年を南北が共同で記念することにし、そのための実務的な方案を協議していくことにした。

5.南と北は朝鮮半島を核兵器と核の脅威がない平和の地にしていき、このために必要な実質的な進展を早期に成し遂げなければならないという認識を共にした。

(1)北側はトンチャンリのエンジン試験場とミサイル発射台を関係国の専門家の立ち会いの下、まず永久に廃棄することにした。

(2)北側は、アメリカが6.12米朝共同声明の精神に基づく相応の措置に従って、ニョンビョンにある核施設を永久に廃棄するといった追加的な措置を継続して取る用意があることを表明した。

(3)南と北は朝鮮半島の完全な非核化を推進していく過程で一緒に緊密に協力していくことにした。

6.キム・ジョンウン国務委員長はムン・ジェイン大統領の招へいに応じて近い時期にソウルを訪問することにした。

2018年9月19日

남북정상회담 정부 공식홈페이지

연내 종전선언 목표…트럼프 대통령과 다시 논의

합의문에 없는 내용, 한미 정상회담시 상세 전달 예정
종전선언은 적대관계 종식하는 정치적 선언…유엔사 지위, 주한미군 주둔에 전혀 영향 없다
이번 비핵화 합의는 과거와 근본적 차이…북측의 비핵화 언급은 상당히 큰 걸음 내디딘 것

http://www.koreasummit.kr/

글쓴이

logo 150x150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 후 백두산 천지 방문
김타쿠닷컴기업홈페이지제작 및 리뉴얼
최소 비용으로 최대의 홍보효과! 워드프레스 반응형 웹디자인 회사홈페이지제작.
영어, 일본어 다국어 웹사이트제작 및 해외 웹마케팅 서포트.
심플하고 유연한 레이아웃으로 대외적인 기업 이미지 개선.
모바일에 최적화된 웹사이트 리뉴얼로 검색결과 상위 노출 및 방문자 증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