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신입사원 사생활 중시! 잔업 30시간 이상 안돼요.

news company 일본 신입사원 사생활 중시! 잔업 30시간 이상 안돼요.

신입사원 노동시간 등 근무조건 설문조사 결과 

산업능률대가 올해 신입사원 52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남성 62.7% 여성 79.8%가 월 30시간 이상의 잔업은 허용할 수 없다고 대답했다.
노동시간 단축 등 노동개혁에 대한 논의가 활발한 가운데 사생활을 중시하는 신입사원이 증가한 것이다.

저출산 고령화에 따른 노동력 감소를 우려하여 최근 몇 년간 정년을 없애는 기업도 증가하고 있는데, 60세를 넘어서도 일 하고 싶은 신입사원은 남성 41.2%, 여성은 15.5%에 그쳤다. 기업의 의향과 신입사원의 생각 사이에 괴리가 있음을 알 수 있다.

신입사원, 직장 동료와 어울리기 싫어! 이직률과 사직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