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에 없는 쓰름매미(쓰르라미) 일본어로? 매미 울음소리 비교

일본에는 없는 매미 쓰름매미 (Meimuna mongolica) 또는 쓰르라미

애매미속(Meimuna) / 츠쿠츠쿠보우시속 (ツクツクボウシ属)에 속하는 매미다.

일본어로 코마제미 (コマゼミ)

중국어 정식명칭은 몽고한선 (蒙古寒蝉) 직역하면 몽골 애매미

일본의 게임 및 애니메이션 히구라시노나쿠코로니(ひぐらしのなく頃に)를 ‘쓰르라미 울 적에‘로 번역하고 있는데 히구라시(ヒグラシ, 蜩/日暮)는 저녁매미다.

매미 (cicada)는 일본어로 세미 セミ()

어릴 적 비온 다음날 아침 일찍 학교운동장에 가서 매미 유충(굼벵이)을 잡던 기억이 새롭다.

모기장에 붙여 놓으면 허물을 벗고 어느새 매미로 변신한다.

오사카 매미 울음소리가 도쿄보다 시끄러운 이유는?

🗼도쿄

  • 유지매미 / 아부라제미(アブラゼミ) ジージー、ジリジリジリジリ
  • 참매미 / 민민제미 (ミンミンゼミ) ミーンミン

⚡️오사카

  • 쿠마제미 (クマゼミ) シャン、シャン / シュワ、シュワ
    말매미의 일종인데 더 크며 직역하면 곰매미. 주로 오전중에 운다.

국내에서 가장 큰 매미인 왕매미, 말매미(Cryptotympana atrata)는 스지아카쿠마제비(スジアカクマゼミ)

소음 레벨은 유지매미(アブラゼミ) 70~80dB, 쿠마제미 80~90dB 정도이다.

울음소리가 조금 더 큰 쿠마제미가 오사카에 많이 서식하기 때문에 더 시끄럽게 들린다는…

다른 매미의 소리가 줄어드는 8월 후반이 되면 애매미(ツクツクボウシ, つくつく法師 / 寒蟬)가 등장한다.

또한 귀뚜라미(コオロギ, 蟋蟀/실솔), 맑은 울음소리의 녹색 청솔귀뚜라미(アオマツムシ, 青松虫)등 가을 곤충도 서서히 출현한다.

쓰름매미 울음소리! 쓰름 쓰름

저녁매미 울음소리

맴맴맴 매미 울음소리

엔카 히구라시 (저녁매미) / 나가야마 요코
蜩(ひぐらし) 長山洋子

夏の夕暮れ 人恋しさに
여름 해질녘 님 그리움에
焦がれ鳴きする 蜩のようです
애타게 우는 매미 같아요

인고의 세월을 거쳐 세상 밖으로

굼벵이가 허물 벗고 우화(羽化)하는 매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