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호 태풍 메아리 발생? 일본열도 수도권 직격하나!

8월 10일 오전 일본 오가사와라제도 서쪽 해상에서 열대저기압이 발생했다.

​11일 태풍으로 발달하여 주말에 수도권 간토지방 상륙 가능성에 ’간토직격’이 일본 트위터 트렌드에 등극했다.

​이번 주말 일본은 오봉 야스미(お盆休み) 연휴 기간으로 귀향하는 시기다.

​기상청은 큰 비가 예상되므로 미리미리 대비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8호 태풍 이름은 북한이 제출한 메아리 (Meari)

​일본어 가타카나 메아리 (メアリー), 야호 (ヤッホー!)

야마비코

일본어로 메아리는 야마비코 やまびこ (山彦, 산언)

​야마비코는 일본 요괴로 산에 사는 신으로 여겨진다. 산울림을 야마비코가 내는 소리라고 하여 메아리라는 의미로 사용된다.

​비슷한 단어 코다마(木霊)는 산이나 계곡에서 목소리가 돌아오는 현상을 수목의 정령(樹木の霊)이 내는 소리로 여길 경우 사용한다.

또한 야마비코, 코다마는 고속철 신칸센의 애칭이기도 한다. ​

태풍이 근접하기 전의 대책! 폭우 대비

  • 아마도이(雨どい, 처마의 빗물 홈통), 배수구, 도로 도랑(側溝, そっこう) 청소하기
  • ​수해 피해 방지를 위해 가재도구와 가전제품, 식료품은 높은 장소로 이동
  • ​전원 콘센트 뽑아두기

아직 미발생 10호 태풍 이름은 일본 제출 토카게(Tokage)

도마뱀 (トカゲ), 도마뱀자리(とかげ座), 석척(蜥蜴)

16호 태풍은 한국 제출 노루(Noru) のろじか(鹿)